본문 바로가기

추천 검색어

실시간 인기 검색어

학술논문

영화 캐릭터가 인간 조건의 상실을 비추는 방식

이용수 43

영문명
How film characters reflect the loss of the human condition : Focused on
발행기관
한국정치사회연구소
저자명
최수지(Suzie Choe)
간행물 정보
『한국과 국제사회』제8권 제2호, 495~517쪽, 전체 23쪽
주제분류
복합학 > 학제간연구
파일형태
PDF
발행일자
2024.04.30
5,560

구매일시로부터 72시간 이내에 다운로드 가능합니다.
이 학술논문 정보는 (주)교보문고와 각 발행기관 사이에 저작물 이용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교보문고를 통해 제공되고 있습니다.

1:1 문의
논문 표지

국문 초록

영화 <다음 소희>는 주인공 소희를 통해 미시적으로는 청소년 노동자의 현장 실습 문제, 거시적으로 보면 신자유주의 시스템 안에서 노동자가 겪는 구조적인 문제를 상정하고 있다. 본 연구는 주인공 소희 캐릭터를 통해 우리 사회의 구조적인 문제가 인간의 삶에 실존적 위협을 가하는 광경을 살펴보고 대안적 실마리를 발견하는데 그 목적을 두었다. 『인간의 조건』 (The Human Condition)에서 아렌트가 제시한 ‘노동’, ‘작업’, ‘행위’라는 개념은 “인간의 조건에서 비롯되어 인간의 조건 자체가 변하지 않는 한 결코 잃어버릴 수 없는 영속적이며 일반적인 인간 능력”이다. 이같은 개념에 기초하여 영화 캐릭터의 ‘현장 실습’, ‘춤추기’, ‘언어적 소통’을 현대적·인문학적 관점으로 재해석함으로써 한국 노동 사회의 단면을 통찰하고자 한다.

영문 초록

, through the main character Sohee, assumes the field training problems of youth workers on a microscopic level and the structural problems experienced by workers within the neoliberal system on a macroscopic level.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how this structural problem poses an existential threat to human life and to discover alternative clues, focusing on the character embodiment of the main character, Sohee. The concepts of 'labor', 'work', and 'action' presented by Arendt in 『The Human Condition』 are “derived from the human condition and are permanent and can never be lost as long as the human condition itself does not change. It is a “general human ability.” Based on this concept, I seek to gain insight into a cross-section of Korean labor society by reinterpreting the ‘field training’, ‘dancing’, and ‘verbal communication’ of movie characters from a modern and humanistic perspective.

목차

Ⅰ. 들어가는 말
Ⅱ. 소희의 ‘노동’으로서 ‘현장실습’
Ⅲ. 소희의 ‘놀이’으로서 ‘춤추기’
Ⅳ. 소희의 ‘행위’로서 ‘언어적 소통’
Ⅴ. 맺는말
참고문헌

키워드

해당간행물 수록 논문

참고문헌

교보eBook 첫 방문을 환영 합니다!

신규가입 혜택 지급이 완료 되었습니다.

바로 사용 가능한 교보e캐시 1,000원 (유효기간 7일)
지금 바로 교보eBook의 다양한 콘텐츠를 이용해 보세요!

교보e캐시 1,000원
TOP
인용하기
APA

최수지(Suzie Choe). (2024).영화 캐릭터가 인간 조건의 상실을 비추는 방식. 한국과 국제사회, 8 (2), 495-517

MLA

최수지(Suzie Choe). "영화 캐릭터가 인간 조건의 상실을 비추는 방식." 한국과 국제사회, 8.2(2024): 495-517

결제완료
e캐시 원 결제 계속 하시겠습니까?
교보 e캐시 간편 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