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천 검색어

실시간 인기 검색어

학술논문

포스트 코로나, 경제·사회변화에 대한 전망과 시사점

이용수 16809

영문명
발행기관
한국경제연구원
저자명
경제연구실
간행물 정보
『한국경제연구원 정책연구』정책연구 2020-02, 1~93쪽, 전체 93쪽
주제분류
경제경영 > 경제학
파일형태
PDF
발행일자
2020.08.03
13,960

구매일시로부터 72시간 이내에 다운로드 가능합니다.
이 학술논문 정보는 (주)교보문고와 각 발행기관 사이에 저작물 이용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교보문고를 통해 제공되고 있습니다.

1:1 문의
논문 표지

국문 초록

코로나19로 개인의 행동양식이나 정부의 역할 그리고 국가 간 질서 등 사회·경제·외교 전반에 걸친 대변혁이 감지되고 있다. 코로나 이후 비대면 산업의 확대와 더불어 탈세계화와 큰정부가 뉴노멀로 자리 잡을 전망이고, ‘탈세계화와 큰 정부’라는 코로나19 이후의 글로벌 트렌드는 한국경제에 있어 상당한 도전이 될 것이다. 첫 번째, 미·중 갈등이 단순 무역분쟁을 넘어선 글로벌 패권경쟁이 분명해짐에 따라 주요선진국의 탈중국 참여가 증가했고,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탈중국화는 가속화될 전망이다.중국의 경우 노동비용 상승 및 외국기업에 대한 적대적 사업환경 등 애로요인으로 인해 제조업 기지로서의 비교우위가 하락하고 있으며, 국내기업의 탈중국화도 이미 10여 년 전부터 시작되었다. 특히, 글로벌 가치사슬(GVC: Global Value Chain)은 이미 수년 전부터 약화되기시작한 상태이고, 코로나 이후 중국의 책임론과 미·중 패권전쟁으로 GVC 약화가 가속화될 것이기 때문에 향후 중국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거나 중국으로부터 나와 자국으로 U턴하거나 지역 블록화하는 방식으로 GVC가 재구조화 될 전망이다. 중국으로의 중간재 수출 감소를 대중국 GVC 약화의 대표적 사례로 가정하고 이에 따른 경제적 영향을 분석한 결과, 중국의 GDP가 가장 큰 폭으로 감소하고, 다음은 한국과 일본의GDP 감소폭이 클 것으로 추정되지만, EU, 미국, 아시아 등 다른 지역의 GDP는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과 일본과 같이 대중국 의존도가 높은 나라는 수출기업이 내수산업으로 또는 타지역으로의 진출이 상대적으로 어려운 만큼 GVC 약화로 큰 타격을 입을 것이다. GVC약화에 따른 부정적 영향을 극복하기 위해 주요국 중 GVC 의존도가 높은 한국은 위험요인을최소화하고 기회를 극대화해야 한다. 반기업·친노조 정책, 갈라파고스적 규제, 법인세 인상등 反시장적인 정책이 지속된다면 중국에서 탈출하는 기업의 유치는 불가능하고,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통해 변화하는 환경에 적응하려는 기업에 걸림돌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 한편,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어도 현재 중국, 베트남으로 이전한 중소기업 중 국내 U턴 의향이 없는기업이 76%에 달해 국내기업의 리쇼어링 가능성은 매우 낮다. 국제 정치·경제 환경이 탈세계화를 강요하는 상황에서 국내 기업의 생산비용 및 규제환경 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지 않으면 탈세계화는 한국경제에 상당한 위험요소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두 번째, 코로나 사태로 세계화에 대한 불신이 커지면서 정부의 역할은 커지고 민간의 역할은 축소되고 있다. 탈세계화에 따른 기업의 U턴, 비대면 산업으로의 전환, 디지털에 기반한생산방식으로의 전환 등 코로나 이후 예상되는 대변혁에 큰 정부는 커다란 걸림돌로 작용할 것이 분명하다. 코로나 이전에도 우리나라는 반시장적인 정책으로 경제의 기초체력은 급속히 떨어지면서민간이 창출하는 일자리는 월평균 8만 6천 명씩 감소하고 ‘빈익빈 부익부’라는 최악의 소득분배를 경험하였다. 현 정부는 81만 개 공공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지난 4년 간 본예산 85.3조원과 추경예산 41.5조원 총 126.8조원에 달하는 재정을 일자리관련 사업에 투입하였지만, 정부가 공급하는 일자리는 지속가능한 양질의 일자리와는 거리가 멀고 나라 빚만 늘어나는 부작용을 초래하고 있다. 연구 결과 공무원 수가 1% 증가하면 실업률은 약 2.1% 증가하는 것으로추정된다. 우리나라의 공무원 수 증가율이 OECD 국가 가운데 5위를 기록하는 등 높은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공무원 수 증가는 노동시장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난 만큼 코로나19 발생 이후 큰 정부의 기조 하에서 공무원 수 증가는 경계할 필요가 있다. 정부는 한국판 뉴딜정책에 올해 3차 추경 5.1조원을 포함해서 2021~ 2022년간 26.2조원, 2023~2025년 45조원 등 6년간 총 76조원이 투입될 계획이다. 한국판 뉴딜정책이 미래성장동력 확보라는 취지와 달리 기존의 정책에 비해 새로운 게 없고 재탕이 대부분이고 고만고만한정책이 백화점식으로 나열되어 있어 실효성이 크지 않을 전망이다. 재정이 하늘에서 떨어진공짜 돈이 아니기 때문에 재원조달 비용이나 민간의 투자와 소비를 구축하는 기회비용이 발생하기 때문에 재정지출이 증가할수록 성장이 둔화되는 역 케인지언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재정적자를 통해 재원을 조달할 경우 GDP 대비 재정지출이 10% 증가하면 장기성장률은 -0.34%p에서 0.73%p까지 하락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단기적으로도 증세를 통해 재원을 조달할 경우 단기 성장탄력성은 0.012로 추정되고, 재정적자를 통해 재원을 조달할 경우 0.016달하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어 단기적인 효과도 미미한 것으로 분석된다. 재정사업을 인기영합적으로 추진하는 것은 생산적인 곳에서

영문 초록

목차

요 약
I. 서 론
II. 탈세계화와 한국경제
III. 큰 정부의 경제·사회적 영향
참고문헌

키워드

해당간행물 수록 논문

참고문헌

교보eBook 첫 방문을 환영 합니다!

신규가입 혜택 지급이 완료 되었습니다.

바로 사용 가능한 교보e캐시 1,000원 (유효기간 7일)
지금 바로 교보eBook의 다양한 콘텐츠를 이용해 보세요!

교보e캐시 1,000원
TOP
인용하기
APA

경제연구실. (2020).포스트 코로나, 경제·사회변화에 대한 전망과 시사점. 한국경제연구원 정책연구, 2020 (2), 1-93

MLA

경제연구실. "포스트 코로나, 경제·사회변화에 대한 전망과 시사점." 한국경제연구원 정책연구, 2020.2(2020): 1-93

결제완료
e캐시 원 결제 계속 하시겠습니까?
교보 e캐시 간편 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