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천 검색어

실시간 인기 검색어

학술논문

영화 [올드보이]와 소포클레스 「오이디푸스 왕」의 상동성 연구

이용수 3231

영문명
A study of the homology between the film Oldboy and Sophocles’ Oedipus Rex : Focused on the plot theory of the Poetics of Aristotle.
발행기관
청운대학교 방송예술연구소
저자명
송한샘(Song, Han Saem)
간행물 정보
『미디어와 공연예술 연구』제11권 3호, 65~88쪽, 전체 24쪽
주제분류
사회과학 > 신문방송학
파일형태
PDF
발행일자
2016.12.30
5,680

구매일시로부터 72시간 이내에 다운로드 가능합니다.
이 학술논문 정보는 (주)교보문고와 각 발행기관 사이에 저작물 이용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교보문고를 통해 제공되고 있습니다.

1:1 문의
논문 표지

국문 초록

박찬욱은 1992년 감독 데뷔 이래 지금까지 당대의 현실을 지속적으로 성찰하고, 이를 바탕으로 대중성과 예술성, 새로움과 낯섦 사이에서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해오며 자신만의 독특한 영역을 구축해왔다. 특히 2003년 개봉한 󰡔올드보이󰡕는 평단과 관객 모두의 호평을 받았으며, 이듬해 제 57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심사위원대상을 수상하였고, 2013년 미국에서는 리메이크 작품이 상영되기도 하는 등 지금까지도 박찬욱 감독의 대표작이자 한국 영화 전체의 대표작 중 하나로 꼽힌다. 「오이디푸스 왕」과 󰡔올드보이󰡕는 아리스토텔레스의 󰡔시학󰡕에 입각하여 바라볼 때 그 서사구조와 미학적 기능의 상동성이 명징하게 드러난다. 2500년이라는 시간의 차이와 동서양이라는 공간의 차이에도 불구하고 이토록 동일한 구조의 작품이 수신자들의 내면에 동질의 정서적 울림을 불러일으킨다는 것은 현대 매체의 비극, 나아가서 문화콘텐츠의 창작에 있어서도 고대 희랍비극의 덕목을 참작하고 반영할 가치가 충분히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여기에서는 이 작품의 가장 큰 특성이 ‘아리스토텔레스 비극 이론의 미학적 재현’에 있다고 보고, 이에 관해 보다 구체적, 실증적으로 파악하기 위해 그리스 고전 비극의 전범인 「오이디푸스 왕」과 󰡔올드보이󰡕의 상동성을 고찰함으로써 그 대표적 양태를 ‘얽힘⋅풀림과 수수께끼의 플롯’, ‘말(言語)의 신탁과 복합적 플롯’, ‘단일한 전체와 아이러니의 플롯’의 유형으로 나누어 보았다. 한편, 극적 주체의 사회적자질과 윤리적 자질, 그리고 ‘하마르티아’의 윤리적 측면에 관해서는 「오이디푸스 왕」과 󰡔올드보이󰡕의 재현양상이 상이하다. 고대의 수신자들에 비해 현대 수신자들이 극적 주체의 사회적 자질과 윤리적 자질에 대해 보다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수준을 요구하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소포클레스가 신화를 끊임없이 재생시킴으로써 헬라인들의 내면에 신성성을 회복하려 했던 것처럼, 박찬욱의 영화에서도 비극적 주체의 파멸은 극 안에만 머물지 않고 현대인의 일상 속에 끊임없이 재생됨으로써 수신자의 내면에 연민과 두려움, 그리고 카타르시스를 불러일으킨다. 자신과 같은 수준의 사회적 자질을 지닌 극적 주체의 파멸은 그 외연을 확장할 때 일상의 파멸이며, 다시 인간의 파괴이자 파멸이 되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 지점에서 「오이디푸스 왕」과 󰡔올드보이󰡕의 정서적 상동성은 회복된다. 󰡔올드보이󰡕는 고대 서양 문명의 핵심적 문화유산이 21세기 동양에서 현재적 가치로 재현된 것이며, 다시 서양으로 수출되며 글로벌 문화를 창조적으로 재구한 한국 영화의 우수성을 세계에 널리 알린 작품이다. 본 연구는 박찬욱의 󰡔올드보이󰡕를 아리스토텔레스 󰡔시학󰡕의 플롯 이론의 관점에서 재조명하고, 오이디푸스 신화의 직계 상속자인 소포클레스의 「오이디푸스 왕」과의 상동성을 정치하게 고찰함으로써 두 작품뿐 아니라 아리스토텔레스 이론의 현재적 가치까지 제시했다는 것에서 나름의 성과가 있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단, 연구의 초점이 󰡔올드보이󰡕의 ‘영화’ 매체로서의 특성과 가치에서는 다소 벗어나 있다는 한계를 노정하고 있다. 이에 관한 연구 역시 향후 지속적으로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영문 초록

Park Chan-wook is a South Korean film director, screenwriter, producer, and former film critic. Since his debut of 1992, Park has established unique and universal territory on his own by consistently digging within Korean contemporary actualities to make films fulfilling both popularity and artistry, novelty and unfamiliarity. The Vengeance Trilogy, consisting of 2002’s Sympathy for Mr. Vengeance, 2003’s Oldboy and 2005’s Lady Vengeance, was a ‘well-made’ hit with both critics and viewers, which didn’t only help Park with establish a solid foothold in South Korean film market but also pave the way for the whole Korean industry to get through to the world film market. And it proves that he has stood at the front lines of South Korean film industry. Especially Oldboy was a long term box office success and seen by approximately 3,300,000 film-goers. The film won the ‘Grand Prize of the Jury’ at the 2004 Cannes Film Festival. An American remake directed by Spike Lee with the same title was released in 2013. Oldboy is one of the most outstanding films not only of Park Chan-wook’s but also of South Korean film industry. Ancient mythologies and fables have the archetype which withstands any pressures of contexts and remains solidly unaffected. This archetype has constantly recalled neoteric’s primitive inner desires to the present. Park grafted the archetype and story compositions of the ancient Hellenic Oedipus myth upon the original text of Japanese comic book, out of which he achieves global universality. He also borrowed the narrative structure of Sophocles’ Oedipus Rex, and on the basis of which he selects, combines and reconstructs those compositions with Aristotle’s Plot theory to create the film Oldboy’s unique and universal aesthetic effect. Oldboy pursues the aesthetic reproduction of Aristotle’s Poetics’ dramatic theory. When it comes to a study of intertextuality between Oldboy and Oedipus Rex, the standard of ancient Greece tragedy, the narratives fall under influences of three main categories: ‘complication⋅ resolution and the enigmatic plot’, ‘the oracle of words and the complex plot’ and ‘the single whole and the ironic plot’. Oldboy is a culture content recalling cultural origin of the Western civilization to the Oriental value of the twenty-first century. Recently, for the purpose of globalization, our cultural contents also already have had to go through the process of discriminating gems from pebbles at the early stage of storytelling. But there still exist lifeless contents made out of a rough-and-ready production which only follows the times and trend. In this context, even over ten years after premiere, Oldboy which with its firm narrative structure rooted in the theory of Aristotle’s Poetics’ and aesthetic value brought on out of universal mythologies, won’t wane ever but become paragon has deep significance to us.

목차

키워드

해당간행물 수록 논문

참고문헌

교보eBook 첫 방문을 환영 합니다!

신규가입 혜택 지급이 완료 되었습니다.

바로 사용 가능한 교보e캐시 1,000원 (유효기간 7일)
지금 바로 교보eBook의 다양한 콘텐츠를 이용해 보세요!

교보e캐시 1,000원
TOP
인용하기
APA

송한샘(Song, Han Saem). (2016).영화 [올드보이]와 소포클레스 「오이디푸스 왕」의 상동성 연구. 미디어와 공연예술 연구, 11 (3), 65-88

MLA

송한샘(Song, Han Saem). "영화 [올드보이]와 소포클레스 「오이디푸스 왕」의 상동성 연구." 미디어와 공연예술 연구, 11.3(2016): 65-88

결제완료
e캐시 원 결제 계속 하시겠습니까?
교보 e캐시 간편 결제